HOME > 수상소감 및 심사평
  초등부 저학년부 공동1위
권진영 (Kweon, jin youngㆍ개일초)
  이번 코리아헤럴드 음악콩쿨에서 최선을 다해 쇼팽 즉흥환상곡을 연주했고 이렇게 좋은 결과를 얻게 되어 무척 기쁩니다. 늘 저를 믿고 응원해 주는 사랑하는 가족과 선생님 모두에게 정말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 더 열심히 노력해서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는 훌륭한 연주자가 되고 싶습니다.
  초등부 저학년부 공동1위
김도겸 (Kim, do geumㆍ원명초)
  본선곡 Bach Prelude and Fugue in C Major Book2가 3학년인 제가 연주하긴 어려워서 걱정했는데 결과가 좋아서 다행스럽고 심사위원님께 감사드립니다. 본선 곡은 주로 화려한 곡으로 정하는 경우가 많은데 제가 연주한 바흐 곡은 본선곡으로 올려진 적이 없어서 실험적인 무대였습니다. 그래서 더 마음에 들고 새로운 도전인거 같아, 즐겁게 연습한 것이 이렇게 좋은 결과를 가져왔습니다. 너무 기쁘고 앞으로도 늘 새로운 곡에 도전하며 나만의 음악으로 연주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저의 스승님 ooo 선생님은 늘 창의적이고 남들이 도전하지 않는 새롭고 실험적인 곡들을 저에게 가르쳐주십니다. 때로는 칭찬으로 게으름을 필 때는 따끔한 충고도 하시며 저를 이끌어 주십니다. 선생님 정말 감사드리고 존경합니다. 또한 음악을 사랑하는 마음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초등부 고학년 1위
임나영 (Lim, na young ㆍ압구정초)
  선생님과 부모님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피아노를 잘 치는 친구들과 만나서 즐겁게 이야기 할 수 있는 콩쿨이 매우 즐거운 시간입니다. 콩쿨 무대위에서 피아노 치는 시간이 긴장도 되지만 행복한 시간이기도 합니다. 영광스럽게도 저에게 의미있는 1등을 주셔서 더욱 감사드립니다.
항상 열심히 해서 좋은 연주를 보여줄 수 있는 피아니스트가 되고 싶어요.
  고등부 1위
허진슬 (Heo, jin seulㆍ부산예술고)
  저를 항상 응원해 주시는 부모님과 부족한 저를 지금 이 자리까지 오게 해 주신 선생님께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콩쿨 당일 앞 순서를 뽑아 떨렸지만 그래도 자신있게 연주하려고 노력했어요. 여러가지 힘든 상황들이 있었지만 이번 콩쿨을 계기로 자신감을 얻고 1위를 하게 되어 정말 기쁩니다!! 앞으로 꾸준히 노력해서 더욱더 큰 무대에서 관객들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좋은 연주자가 되고 싶어요.
 
  대학일반부 공동1위
홍승우 (Hong, seung wooㆍ연세대)
  먼저 이 영광을 하나님께 올려드립니다.
그리고 좋은 음악가의 길로 인도해주시고 이렇게 좋은 결과를 얻을수 있도록 이끌어주시며 격려와 조언을 아끼지 않으시는 ooo 교수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이번 콩쿨로 인해 1등이라는 결과를 떠나서 좋은 피아니스트로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을 조금 더 보게된 것 같아 기쁩니다.
앞으로도 훌륭한 음악가의 꿈을 품고 더욱더 노력하며 겸손한 마음으로 나아가겠습니다.
 
  대학일반부 공동1위
임현진 (Lim, hyun jinㆍ한국예술종합학교)
  먼저 주님께 감사드리고 항상 응원해주시는 부모님 너무 감사 드립니다. 이번 콩쿨이 자유곡이라 나만의 색깔을 잘 표현할 수 있는 곡들로 정했는데 테크닉을 중요시하는 곡이 아니라서 남들과 비교 될까 걱정했었는데, 좋은 결과로 이어져서 너무 기쁩니다. 이번 콩쿨을 경험삼아 다른 무대에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