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수상소감 및 심사평
  성악여자 초등고 2위
이고은 (LEE, KOEUNㆍ상명사대부속초)
  입시준비를 하는 데 있어서 저를 위해 물심양면으로 애써주시고, 제게 늘 용기를 불어넣어주신 부모님께 감사 말씀드립니다. 그리고 저의 음악적 어머니이시며 부족한 저를 이끌어주시고 지도해 주신 선생님께도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취미로 시작한 동요 부르기와 서울시립 소년소녀합창단 활동이 저에게 많은 음악적 자양분을 준 것 같습니다. 앞으로 제가 해야 할 많은 노력이 꼭 결실 맺기를 희망합니다. 멋 훗날 많은 사람들에게 저의 마음이 담긴 좋은 노래 소리로 따스함과 위로를 줄 수 있는 그런 음악을 하고 싶습니다. 앞으로 펼쳐질 ‘꿈’을 위해 매 순간 최선을 다해 살아가겠습니다.
  성악여자 중등부 2위
강유민 (Kang,Yoominㆍ선화예술학교)
  저희 선생님께서는 제게 무대에 설 때 좀 더 대담해져야 한다고 늘 말씀하십니다. 저는 콩쿨에 나가서 예선에서는 비교적 좋은 성적으로 통과하는 편인데, 본선에 가면 저도 모르게 주눅이 들어 제 실력을 다 발휘하지 못하는 일이 많기 때문입니다. 작년에 처음 참가했던 헤럴드 콩쿨에서도 이런 소심함 때문에 본선에서 원하는 결과를 거두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언제까지나 이렇게 소심하게 임해서는 안 된다고 저 자신도 생각했기 때문에 이번 대회에서는 자신의 성격을 극복하기 위해 더욱 준비를 철저히 하였습니다. 그런 덕분인지 좋은 성적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앞으로 남은 기간 동안 심사평에서 지적받은 저의 부족한 부분을 열심히 보완하여 최상의 실력과 컨디션으로 입시에 임할 수 있도록 해야겠습니다. 앞으로도 한 단계 한 단계 자기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는 성실한 음악인이 되고자 노력하겠습니다.
  성악여자 고등 고학년부 공동 2위
김수민 (Kim, Soominㆍ서원고)
  먼저 이 상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리고, 항상 제 뒤에서 응원해주시는 부모님, 그리고 가르쳐 주시는 선생님께도 감사드립니다. 인문계에서 음악을 하는 것이 너무 어려웠고 슬럼프도 찾아왔지만, 하면 할수록 음악에 대한 열정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예전에는 무대가 항상 두려움의 자리였지만 이젠 즐겁고 행복한 자리가 되어 감사하고, 꾸준히 매진하여 청중을 감동시키고 영향력 있는 음악가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성악여자 고등 고학년부 공동2위
정해서 (Jung, haeseoㆍ대광여고)
  감사합니다.
  성악남자 중등부 2위
김예준 (KIM, YEJUNㆍ선화예술학교)
  감사합니다.
  성악남자 고등부 저학년부 2위
김지훈 (Kim, Jihoonㆍ서울예고)
  우선 이 상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이 상을 받기까지 가르켜주시고 후원해주신 선생님과 부모님께 또한 감사를 드립니다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더 노력하여 이 과분한 상을 주신 헤럴드콩쿨과 대한민국을 빛내는 최고의 성악가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성악남자 고등부 고학년부 2위
강지윤 (Kang, Jiyunㆍ경기예고)
  감사합니다.
  대학일반부 2위
남궁형 (Namgung,Hyungㆍ서울대)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