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수상소감 및 심사평
  초등부 저학년 1위
현헬렌 (Helen Hyunㆍ동문초)
  코리아헤럴드 음악콩쿨에 참가하여 입상과 함께 무사히 마무리하게 되어 기쁩니다. 예선에서는 아름다운 소리로 노래하듯 편안한 마음으로 표현하려 하였고 ?본선은 반대의 분위기 곡에 집중해서 진지한 연주를 하려고 하였습니다. 무엇보다도 항상 저에게 아낌없는 사랑과 용기를 주시는 선생님, 늘 무대에서 함께 해주시는 반주 선생님. 예술의 전당 영재아카데미 관계자분들과 함께 배우는 언니, 오빠, 동생들 그리고 친구들. 저의 악기를 잘 보살펴 주시는 권석철. 정재경 선생님. 학교생활과 바이올린 연주에 큰 응원을 해주시는 박주현 담임 선생님. 저의 건강과 행복을 기도해 주시는 사랑하는 가족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앞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과 감동을 전하는 겸손하고 모범이 되는 세계적인 바이올리니스트가 되기 위해 늘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초등부 고학년 1위
김에셀(eshel Kim ㆍ용인왕산초)
  1등 수상의 기쁨과 감사를 먼저 하나님께 올립니다. 항상 기본기의 중요성 을 강조하시며 열심히 지도 해주시는 선생님과 저와 호흡 맞춰 주시고 잘 이끌어주시는 반주 선생님 감사합니다. 또 응원해 주시는 담임 선생님과 친구들 그리고 바이올린 첫 시작을 함께 해주시고 지금도 마음 써주시는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무엇보다 많은 부분 저를 위해 헌신해주시는 부모님과 동생에게 큰 기쁨을 주게 되어 행복합니다. 앞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좋은 기억으로 남고 저 스스로도 행복한 연주자가 되고 싶습니다.
  중등부 1위
김가원 (Kim, Ga Won ㆍ예원학교)
  이번 콩쿠르는 제게 수상의 기쁨뿐만 아니라 음악적으로 성장하는 기쁨도 느끼게 해준 소중한 경험이었습니다. 좋은 소리를 찾아가고, 작곡가의 생각을 읽어가고, 나의 연주를 더해가는 과정이 얼마나 즐거운지를 콩쿠르 준비기간 동안 조금은 깨닫게 된 것 같습니다. 아직도 부족한 점이 많고 음악을 더 많이 공부할 필요도 있겠지만, 그리고 이런 과정이 쉽지만은 않겠지만, 즐겁게 해 나갈 생각입니다. 늘 곁에서 따뜻한 조언으로 이끌어 주시는 김현아 선생님과 남혜령 선생님, 그리고 항상 기도로 응원해 주시는 가족에게도 감사드립니다.
  고등부 1위
박한나 (Park, Hannaㆍ선화예고)
  대학입시를 준비하면서 힘들었던 중에 콩쿨에서 1등을 수상하게 되어 너무 기쁘고 감사드립니다. 항상 저를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해서 여러 곳에서 쓰임받는 바이올리니스트가 되고 싶습니다.
  대학일반부 1위
최주희(Choi, joo heeㆍ연세대)
  오랜만에 콩쿨을 참가하게 되어서 긴장을 많이 했지만 입상을 하게 되어서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이번방학에 콩쿨을 준비하면서 나 자신에게 부족한 점과 더욱 깊이 있는 음악을 공부하게 되어서 뿌듯하고 내가 어떻게 공부해야 되는지 방향을 알게 된 것 같습니다. 이번 콩쿨에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게 도와주신 선생님과 부모님께 항상 감사드리고 성실한 학생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