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수상소감 및 심사평
  초등부 저학년부 공동 2위
박채원 (서천초)
  코리아헤럴드 음악콩쿠르에서 입상하게 되어 기쁩니다. 1위없는 공동 2등이라 조금 아쉽지만 더 노력해서 좋은 연주를 할 수 있는 기회로 삼으려 합니다. 피아노 연습을 재미있게 할 수 있도록 마음을 이끌어 주신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더 깊고 아름다운 소리로 연주할 수 있도록 노력과 연습을 많이 해서 감동 있는 음악을 연주하고 싶습니다.
  초등부 저학년부 공동 2위
유서영 (희망대초)
  감사합니다.
  초등부 고학년부 1위
김연우 (장기초)
  피아노 연습이 힘들다 생각을 한 적은 없었는데, 무대에서 제 노력만큼의 연주를 하지 못했을 때는 마음이 매우 힘이 듭니다. 그런데 이렇게 좋은 결과를 얻게 되어, 얼마나 감사하고 기쁜지 모르겠습니다. 제게 늘 믿음을 주시는 ㅇㅇㅇ 선생님과 ㅇㅇㅇ 선생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무엇보다도 늘 저를 위해 애써주시는 엄마, 아빠 그리고, 저 때문에 많은 것들을 양보하고 포기해주는 내 동생에게 꼭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앞으로는 나의 생각이 많이 깃들여진 연주를 할 수 있는 음악가가 되고 싶습니다. 음악으로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중등부 1위
베진우 (예원학교)
  이번 코리아헤럴드 콩쿨에서 입상하게 되어 굉장히 기쁩니다. 항상 옆에서 든든한 마음의 버팀목이 되시는 부모님, 진정한 예술을 추구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는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본선에서 쳤던 쇼팽 스케르초 3번은 제가 피아노를 시작할 수 있게 한 의미있는 곡입니다. 의미있는 곡으로 의미있는 콩쿨에서 입상하게 되어 굉장히 기쁘며, 다가오는 미래에도 내면의 소리를 찾는 깊이 있는 예술가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고등부 공동 1위
이아영 (서울예고)
  이번 코리아헤럴드 콩쿨에서 입상하게 되어 굉장히 기쁩니다. 항상 옆에서 든든한 마음의 버팀목이 되시는 부모님, 진정한 예술을 추구할 수 있도록 도와주시는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본선에서 쳤던 쇼팽 스케르초 3번은 제가 피아노를 시작할 수 있게 한 의미있는 곡입니다. 의미있는 곡으로 의미있는 콩쿨에서 입상하게 되어 굉장히 기쁘며, 다가오는 미래에도 내면의 소리를 찾는 깊이 있는 예술가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고등부 공동 1위
한하윤 (선화예고)
  감사합니다.
   대학일반부 공동 2위
이재현 (한양대)
  본선에 연주했던 F.Liszt의 "Rhapsodie Espagnole"을 2년 전에 연주하고 지금까지 연습을 안하다가 이번에 이곡을 연주해야 될 일이 생겨 단기간에 다시 연습하느라 고생도 많이 했고 미흡했던 부분들도 많았습니다. 이곡은 처음부터 끝날때까지 테크닉적으로도 아주 어려워서 중간 부분과 뒷 부분 연습에 심혈을 기울여 열심히 준비했는데 대회 당일 3분 남짓한 시간밖에 연주하지 못해서 너무 아쉬웠어요. 하지만 저의 연주를 좋게 들어주시고 이렇게 좋은 결과를 주신 심사위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더불어 여태 지난 3년 동안 저를 가르쳐주신 ㅇㅇㅇ 교수님과 올해부터 저를 가르쳐주시는 ㅇㅇㅇ선생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해 드리고 싶습니다.
   대학일반부 공동 2위
천주애 (서울대)
  감사합니다.